로그인 | 회원가입 | 기사제보 | 즐겨찾기 추가
새 배너
종합 정치 지역경제 지역사회 문화/스포츠 경기플러스 기획기사 인터뷰 이 사람이 사는 법 칼럼 사설 취재수첩 커뮤니티
문화/스포츠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연대기적 거북Ⅰ+Ⅱ’ 대상 선정
2019 단원미술제 수상작 발표… 김수연 대상 수상
2019-09-25 오전 10:25:23 안산정론신문 mail webmaster@ansanweek.com



    2019 단원미술제(운영위원장 박성현) 선정작가공모에 김수연 작가(본명 김효진, 48세)가 대상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김수연 작가의 대표작은‘ChronoTortoise(연대기적 거북)Ⅰ+ Ⅱ’로 본인의 ‘연대기적 거북’시리즈 중 하나다. 우수상에는 쑨지(본명 지순정, 37세)씨가 선정되었다. 형광 안료를 이용한 페인팅 기법으로 회화가 가진 한계성에 대해 물음을 던진 독특한 표현방식으로 심사위원들의 주목을 받았다.
    심사위원들은 “김수연 작가가 대표작으로 제시한 작품은 작가의 시리즈 연작으로, 작품 속 거북은 작가 자신을 자연스럽게 대변하고 있다. 동시에 연대기적 거북은 사라졌을 시간의 흐름을 작가만의 회화적 표현으로 캔버스에 잘 녹여냈다”며, “연대기적 거북이라는 주제가 앞으로 작품 안에서 어떻게 변주되고 확장되어 이어나갈지 기대된다”고 밝혔다.
    올해 21회를 맞는 단원미술제는 안산시(시장 윤화섭)가 주최하고 안산문화재단(대표이사 백정희)이 주관하는 대한민국 대표 미술공모전이다. 2015년부터 특정 작품에 대한 단편적 심사방식을 지양하고, 작가적 역량을 두루 갖춘 유망한 작가를 발굴 육성하기 위해 작가공모제로 운영하고 있다.
    김수연 대상수상자는 “동경의 대상이었던 단원미술제 대상을 수상하게 되어 감사하고 영광스럽다”고 밝히고 “수많은 시간의 흐름을 통해 이어온 거북의 연대기는 그 형태의 우아함 속에 고스란히 남아있다. 그간 저의 작품에 대한 철학과 태도 또한 그렇다. ChronoTortoise(연대기적 거북) 시리즈에서는 거북으로 대변되는 저의 연대기를 암각화와 갑골문자를 통해 재해석하여 그 역사성과 심미성을 캔버스 위에 재현해 보고자 했다”고 작품에 대한 설명을 덧붙였다. 또 “매년 좋은 기회를 제공해 주시는 안산시와 안산문화재단 그리고 단원미술관 측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 그동안의 더딘 길을 묵묵히 지지해준 가족 및 주변의 모든 분과 이 기쁨을 나누고 싶다. 흔들림 없는 작가로 서기 위해 더욱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올해 심사는 1차 포트폴리오 심사, 2차 인터뷰 심사, 3차 실작품심사로 진행됐다. 1차 포트폴리오 심사를 통해 총 269명의 응모자 중 본선 예비작가 후보 40명을 선정했다. 2차 심사에서는 작가들의 작업 의도와 작품세계를 좀 더 심도 있게 살펴보는 인터뷰 심사를 거쳐 3차 심사자 20명을 선정했다. 최종 3차 실물 작품심사를 거쳐 단원미술대상과 단원미술우수상을 포함해 10명의 선정작가를 가렸다.
    박성현 운영위원장은 “올해 단원미술제에도 전국에서 269명의 우수한 작가들이 응모해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며 “작가들의 작품에 대한 고민과 열정의 에너지를 충분히 느낄 수 있었다”고 말했다.
    대상작가에게는 국·공립 기관에서 주관하는 작가 공모전 가운데 최고 상금인 2천만 원이 수여되며, 우수상 수상자에게는 1천만 원이 주어진다. 또 8명의 선정작가들에게는 각각 200만원의 작가지원금을 제공한다. 
    단원미술제 시상식 및 선정작가 본 전시는 다음 달 10일부터 11월 10일까지 단원미술관 1,2관에서 전시된다. 또한 안산시가 최초로 공개하는 ‘안산시 소장 진본전’ 은 단원미술관 3관 2층에서, 미래의 단원 김홍도를 꿈꾸는 어린이 창작 공모전은 안산문화재단 공연동 중앙로비에서 전시될 예정이다. 이와 관련 백정희 대표이사는 “올해 단원미술제 기간 동안에는 수상 작가들의 훌륭한 작품세계와 관람객과 시민들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문화의 장으로 마련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1075호>



    <저작권자©안산정론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9-25 10:25 송고
    ‘연대기적 거북Ⅰ+Ⅱ’ 대상 선정
    최근기사
    새 배너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15633) 경기 안산시 상록구 선진6길 22 인바이오텍 402호 (4층)
    안산정론신문 (TEL. 031-437-0666 / FAX. 031-406-2381)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지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