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기사제보 | 즐겨찾기 추가
새 배너
종합 정치 지역경제 지역사회 문화/스포츠 경기플러스 기획기사 인터뷰 이 사람이 사는 법 칼럼 사설 취재수첩 커뮤니티
종합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에너지사업 업무체계 구축 모색
환경재단, 환경·에너지 플렛폼 구축 토론회 열어
2019-08-07 오전 9:45:58 안산정론신문 mail webmaster@ansanweek.com

    안산환경재단(대표 전준호)은 지난 23일 경기테크노파크 브리핑룸에서 ‘안산 환경·에너지 플랫폼 구축을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안산환경재단(이하 재단)은 안산산업경제혁신센터, 안산녹색환경지원센터 등과 환경·에너지협의회(A-NEED : Ansan Network for Energy and Environmental Development)를 구성하고 있다.
    이번 토론회는 환경·에너지 협의회 각 기관이 추진하고 있는 사업의 효율적인 업무 추진체계를 구축하여 안산스마트허브 및 반월도금단지 등에 입주한 관내 제조업체들에 대해 실질적인 지원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1부는 안산산업경제혁신센터 김성욱 박사가 ‘A-NEED 플랫폼 제안(부제: 환경·에너지 사업의 지역협력 가능성)’이라는 주제로 발표를 맡았고, 재단의 한덕규 박사가 구체적 추진방안과 협력 네트워크에 대해 세부설명을 했다.
    2부에서는 경기연구원 고재경 책임연구원을 좌장으로 김현삼 경기도의원, 나정숙 안산시의원, 지의상 한국화학안전협회 회장, 강선규 반월염색사업협동조합 전무이사, 성광용 안산도금단지 전무이사가 자유토론을 이어갔다.
    이밖에도 안산시 공무원 등 이해관계자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산업단지를 대상으로 한 그동안의 사업에 대한 아쉬운 점과 환경과 에너지가 융합된 플랫폼 구축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전준호 대표는 “환경과 에너지 문제에 대한 전문성과 지역에 대한 이해도가 충분한 3개 기관이 협력체계를 구축한다면 지역의 환경·에너지 문제를 선도적으로 해소하는 플랫폼으로서 친환경 산업생태도시로의 발전을 위한 좋은 사례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 “ 안산환경재단은 재도약을 위해 현재 많은 변화를 모색하고 있으며, 오늘 개최한 정책토론회는 지금까지의 재단 사업과의 차별성 및 산업부문의 환경·에너지·산업안전 등에 재단의 역량을 집중하겠다는 적극적인 의지를 보여주는 출발점이다”고 그 의미를 부여했다. <1070호>



    <저작권자©안산정론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08-07 09:45 송고
    에너지사업 업무체계 구축 모색
    최근기사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15633) 경기 안산시 상록구 선진6길 22 인바이오텍 402호 (4층)
    안산정론신문 (TEL. 031-437-0666 / FAX. 031-406-2381)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지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