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 기사제보 | 즐겨찾기 추가
종합 정치 지역경제 지역사회 문화/스포츠 경기플러스 기획기사 인터뷰 이 사람이 사는 법 칼럼 사설 취재수첩 커뮤니티
정치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가장많이 본 기사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선부3파출소 쾌적한 시설로 신축
김명연 의원, “주민의 안전과 치안이 우선 돼야”
2019-12-18 오전 10:17:25 안산정론신문 mail webmaster@ansanweek.com



    단원구 일대의 치안과 생활안전을 담당하는 선부3파출소가 현대적인 시설과 쾌적한 환경을 갖춘 모습으로 신축이전 될 예정이다.
    지난 16일, 김명연 의원(자유한국당, 안산시단원구갑)은 안산 선부3파출소의 신축을 위한 국유재산관리기금 10억 2,900만원이 확정됨에 따라 와동제1공원 인근 부지로 이전된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선부3파출소 신축이전 예산 확보를 통해 와동, 원곡동, 선부동, 신길동, 화정동 등 안산단원갑 지역의 파출소 대다수가 현대적인 시설로 주민들에게 보다나은 치안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
    김 의원이 재직한 19대 국회와 20대 국회에서 확정된 파출소 관련 예산으로는 이번에 확정된 ▲선부3파출소 신축이전 예산을 비롯해 ▲선부2파출소 재개소 ▲와동파출소 이전 개축 ▲원선파출소 이전 신축 ▲신길파출소 개소 ▲원곡파출소 리모델링 ▲단원경찰서 민원동 증축 등의 성과를 이뤄냈다.선부3파출소는 1990년에 건립되었음에도 노후화 평가에서 전국의 여타 파출소에 비해 건립순위에서 밀렸지만, 김 의원이 남다른 추진력을 발휘했다는 후문이다. 
    김 의원은 선부3파출소가 선부3동 행정복지센터 부지 내에 위치한 점을 강조하며, 선부3동 주민들의 행정서비스 개선을 위해 선부3 파출소가 이전해야 한다고 기획재정부와 국회 예결위원회를 설득했다.
    결국 파출소 신축이전 예산이 확정됨에 따라 상습 누수와 전기누전 등으로 불가능했던 원활한 치안서비스가 가능해졌으며, 파출소 이전에 따른 선부3동 행정복지센터 신축이 본격적으로 논의될 수 있게 됐다.  
    이와 관련 김 의원은 “치안과 안전은 주민생활에 가장 우선이 되어야 한다고 항상 생각했었는데, 단원갑 지역의 파출소가 모두 현대적인 시설로 거듭나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1086호>



    <저작권자©안산정론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9-12-18 10:17 송고
    선부3파출소 쾌적한 시설로 신축
    최근기사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15633) 경기 안산시 상록구 선진6길 22 인바이오텍 402호 (4층)
    안산정론신문 (TEL. 031-437-0666 / FAX. 031-406-2381)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지연